보도자료

충남오감, 옥수수 100% 추출 친환경 포장재 도입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관리자
댓글 0건 조회 847회 작성일 21-03-16 10:33

본문

전국 최초로 옥수수 전분을 활용해 100% 자연 분해되는 친환경 포장재를 제작, 전국 마트에서 판매


충남도가 전국 최초로 옥수수 전분을 활용해 100% 자연 분해되는 

친환경 포장재를 제작, 전국 마트에서 판매한다.

 

도가 이번에 선보이는 ‘생분해성 포장재’는 롯데마트와 협력해 제작한 것으로, 

100% 옥수수에서 추출한 원료를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.


기존 포장재의 경우 땅에 묻어도 섞지 않지만, 이번에 제작된 포장재는 

생분해성 포장재(PLA, Poly Lactic Acid)로, 수개월 내 자연 분해된다.

 

도와 롯데마트는 17일부터 금산 추부 GAP 깻잎을 비롯한 

GAP 매운 고추, GAP 오이맛 고추, 공심채 등 4종의 농산물에 해당 포장재를 사용할 계획이다.

 

도는 롯데마트와 협업을 통해 지속적으로 친환경 포장재 사용 품목을 확대할 예정이며, 

다양한 친환경 포장재도 지속해서 개발할 방침이다.


이재우 도 농식품유통과장은 “최근 농산물 소포장화가 급속히 진행되면서 

비닐 사용이 날로 늘어나고 있다”면서도 “이번 포장재 제작이 농업·농촌과 

유통기업이 함께 노력해 환경을 살리는 좋은 본보기가 될 것이다. 지속해서 확대 추진하겠다”고 말했다.


한편 도와 롯데마트는 지난 6월 도내 우수한 농산물을 유통하기 위해 상생 협력을 체결한 바 있다.


[출처] 충남오감, 옥수수 100% 추출 친환경 포장재 도입|작성자 충청남도